골드웜네 환경캠페인



골드웜네 루어낚시 운영자 골드웜의 개인적인 생각들을 남기는 보관소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캐스팅의 기본 - 스피닝

루어낚시에서 대표적인 두가지 낚시대와 릴은 스피닝 그리고 베이트 입니다.


베이트가 주가 되지만,

스피닝태클 역시 무시할 수 없는 태클이며 장점이 많은 태클이기도 합니다.

특히 가벼운 루어를 사용하는 낚시에서 편리함을 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지그헤드 1/16(1.75그램), 1/8온스(3.5그램)정도에 작은 웜을 달아 던지는 경우라던가, 

비슷한 무게의 네꼬리그나 카이젤리그 등을 쓰는 경우 경량화된 베이트태클을 쓰는 경우도 있지만,

여전히 스피닝장비는 편리함을 보입니다.


또 1/4온스(7그램) 전후의 작은 미노우나 크랭크루어를 던지는데 있어서도 베이트태클보다 장점이 많습니다.


스피닝태클은 베이트릴의 백래시(과회전으로 인한 줄엉킴) 로 부터 자유롭습니다.

따라서 좀더 힘있고 자신있게 던질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며 평균적인 비거리 또한 더 잘 나올수 있습니다.


간혹 베이트태클만 사용하는 분들도 계시지만,

여러대의 낚시태클을 챙겨갈 경우라면 한두대의 스피닝장비는 많은 편리함을 줍니다.


스피닝장비의 단점은 서밍을 하기 힘들고 비거리를 정확히 맞추기가 힘든 경우가 많습니다.

베이트처럼 백래시 만큼 심하지 않지만, 라인 꼬임에 의해서 퍼머현상이 생기고 그럴경우는 대개 끊어낼수 밖에 없는 경우들로 이어집니다.


라인은 4파운드(1호)를 기준으로 해서 6, 8, 10 파운드정도까지 사용하며, 6~8파운드를 가장 많이 사용합니다.

낚시대는 라이트, 미디움라이트, 미디움대 정도까지 조합을 맞추지만, 미디움라이트대가 표준이 됩니다.


스피닝릴의 캐스팅은 오버헤드캐스팅이 가장 기본이 됩니다.

오버헤드 캐스팅이 완성되면 조금씩 좌우로 비틀어서 던져보고 

옆으로도 던지는 사이트캐스팅도 구사하게 됩니다.

?

아래 동영상을 유심히 보면 아시겠지만, 손잡이의 위치는 가슴앞쪽에서 벗어나지 않아야 합니다.


루어탄력 + 낚시대의 탄력 + 손목스냅  세가지의 적절한 조화가 멀리 날려보낼수 있는 요소입니다.


그리고 날아가는 루어의 궤적이 대포처럼 포물선이 아닌, 탱크처럼 직사포에 가깝게 쏘아주어야 한다는 것.



저는 어떤 낚시꾼이면 만나면 그사람의 입으로 이야기하는 경력보다 

그 낚시꾼의 캐스팅을 보고 경력이나 내공을 가늠합니다.

가볍고 정확한 캐스팅은 언제봐도 멋있고 훌륭하며 루어낚시의 기본이기 때문입니다.


고기잡는 과정을 100%라고 볼때 잘 던지는것만으로도 50%는 이미 잡은것과 다름없습니다.


동영상 여러번 반복해보시고 

꼭 그대로 따라해보시길 바랍니다.




※ 위 동영상은 박무석프로팬카페에서 링크해왔습니다.


김근호(불꽃전사) 김근호(불꽃전사)님 포함 1명이 추천

추천인 1

  • 김근호(불꽃전사)
    김근호(불꽃전사)

김진충(goldworm) 김진충(go..
23 Lv. 51673/51840P

"그냥

 루어낚시가 좋은

 따뜻한 온라인 커뮤니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profile image
김근호(불꽃전사) 2013.08.09. 09:28
나는 민물에서 짠물로 전향한후 스피닝만 사용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편하니까...^^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