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웜네 환경캠페인



2020.03.09 11:54

...2020 첫 배스...

조회 수 77 추천 수 0 댓글 19

 

 

 

 

 

 

 

 

 

3월 주말 화창한 오후

영천의 중간 규모의 저수지에 도착

2미터 간격으로 대낚과 배서들이

진을 치고 있네요..

 

 

 

 

 

 

 

1.jpg

 

2.jpg

...올해 첫 배스...

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올해 무수하게

많이 출조 했건만

첫 배스를 올리지 못했는 데

드디어

첫 배스를 올리는 쾌거..

그 걸로 끝..

철수하고 다음날 아침

 

 

 

 

 

 

3.jpg

 

4.jpg

...오목천...

아침에 오목천을 들러서

바이브를 몇번 던졌으나

아니다 싶어

4인치 센코 노싱크로 교환

첫 캐스팅 후

한참을 기다려 드레깅..

쉬고 드레깅..

돌을 넘는 느낌이 들어

슬랙라인도 거둬들이지 않고 라인을 살피는 데..

슬며시 흐르는 라인..

 

 

 

 

 

5.jpg

 

6.jpg

...튼실하네...

여기도

이걸로 끝..

빤수는 이틀 연속으로 꽝...

일요일 아침..

집 앞 금호강으로 이동...

 

 

 

 

 

7.jpg

 

8.jpg

...벌써...

추위가 가시나 싶었는 데

코로나로 인하여

정신이 없다 싶었는 데

물가에는

봄이 찾아 왔네요..

분류대에 인접한 홈통으로 이동..

 

 

 

 

 

 

 

9.jpg

...빤수는 좋고...

스피너베이트와

프리리그로

타작을 하는 빤수

나는 그 옆에서

사진을 박아주고

똑같이 액션을 따라해도

2미터도 채 안되는 거리임에도..

배스들이 미친거지..

빤수에게만 잡히네..

 

 

 

 

 

10.jpg

...놓다...

재들은 주말마다

올라가지만

나는

내려 놓고

지하로 꺼진지 오래..

그래서 그런지

빤수가 옆에서 그렇게 잡아내어도..

기쁘지 아니한가...

 

 

 

 

 

 

 

 

 

 

 

 

 

 

 

 

 

 

 

 

 

 

 


  • pro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9 20:15

    대구 다음으로 경산이 코로나에 직격탄을 맞고 있던데요.

     

    어제부터 좀 진정국면으로 들어가는가 싶습니다.

    학원은 3주째 휴가중입니다.

     

    놀아도 마음이 편칠 않네요.

     

    2020년 첫배스 축하드립니다. EmoticonEmoticonEmoticon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1 09:31
    현재는 확잔자 수가 많이 줄어 안정적인 국면으로 접어들고 있는 듯 한데.
    그래도 모두들 조심해야 할 듯 하네요.

    저희들도 사무실이 쥐죽은 듯이 조용해요..
  • profile
    김진충(goldworm) 2020.03.11 13:43

    그래도 일하는데  앉아라도 있으면 다행이 아닌가 싶습니다.

     

    텅빈학원만 2주째 쳐다봅니다.

    놀아도 마음이 편칠 않네요.

     

    모임 극도로 자제하고

    거리두기 잘 실현하고 하면

    다음주부턴 일상으로 복귀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6 09:48

    일이 있으면 뭘하던 괜찮은데

    일이 없는 데 앉아 있으면

    엉덩이만 너무 아파요..Emoticon

  • profile
    김진충(goldworm) 2020.03.16 15:29

    하긴 그렇네요.

     

    일도 없으면서 앉아있는것은 고역입니다. Emoticon

  • profile
    저원 2020.03.09 20:17

    "낚시는 그리움"

    저는 나도배서님이 그립습니다.

    퇴근할때 마다 사무실에 불이켜졋나 꺼졋나 봅니다요.EmoticonEmoticon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1 09:32
    저도 그리워요..
    저는 농땡이 치느라 좀 일찍 나갑니다.
    불이 켜져 있다면
    직원들이 열심히 일한다는 것이겠지요..
  • profile
    저원 2020.03.11 10:23

    그런줄 알면서도,,,

    자꾸 쳐다 보게 되는 이유가 뭘까요?Emoticon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6 09:52
    지나 가실 때
    놀러 오이소..
    차라도 한 잔 대접 할테니...
  • profile
    저원 2020.03.16 11:17

    헛...

    감사합니다.Emoticon

  • pro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3.10 11:10

    동계훈련 열씨미 해두세요

     

    2020년 골드웜네 루어낚시 개막일을

    3월 28일로 정했습니다EmoticonEmoticon

     

     

    이날이 제가 쉬는날이더군요Emoticon

     

    골드웜님께서

     

    2020년부터  골드웜네 루어낚시 개막일을 지정을   연호대전 주체측에

    넘기셨고

     

    골드웜네 루어낚시가 지구상에서 사라질때까지

     

    EmoticonEmoticon

     

    연호대전 주체멤버들 회의끝에 3월28일로 정했습니다

    이 날짜는 매년 바뀔수 있습니다

    .

    .

    .

    .

    개막일 이전에 잡은 모든 기록은

    스프링 캠프 기록으로만 인정하지

    2020년 기록으로는 인정 못받습니다

     

    따라서  얼마전 골드웜님께서 잡은 5짜는

    기록에 남지않습니다

    Emoticon

     

    어제 저녁 이생각을 하고부터 제 배아픔이 싸 ~아~ 악 없어졌네.Emoticon

     

    금년 쏘가리 한마리 잡은 제 기록도 당연히 인정 못받습니다

    골드웜님께서도 조금도 억울하시지는 않으리라 생각합니다Emoticon

     

    루어낚시는 기록 게임이니

    시즌 시작되시면 분발하실길 기원합니다

    .

    .

    이글을 공지로 올리려하다가

    오랜만에 글올리신 나도배서님 댓글로 대신합니다

    EmoticonEmoticon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1 09:33
    3월 말이면
    조금 이르지 않나요..
    가급적 시간을 조율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 profile
    저원 2020.03.11 10:22

    이번에는 신동지가 어떻하신지요.

    마루도 깔려있고 천막도 쳐져있어 편히 쉬도록 만들어 놓았더군요.

    그리고 식당도 바로 앞에 돼지국밥집이 있습니다.

  • pro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3.14 13:25
    제가 3월 28일을 언급한건 연호대전이 아니고
    골드웜네 루어낚시 시작일을 이야기한겁니다
    미국프로야구가 그날 시작한다고해서.
    .
    야구팀들이 훈련기간이있고 리그기간이있듯이
    3월28일 이전은 루어낚시도 훈련기간 3월28일 이후는 루어낚시 리그시작!
    .
    .
    .
    신동지
    모든여건은다 좋은데
    오시는분들이 멀다할까봐?

    연호지는 모든분들이 중심지에 있거던요
    의논해보죠 신동지 어떠냐고.
  • profile
    저원 2020.03.14 15:48

    기대됩니다.Emoticon

  • profile
    조규복(부부배스) 2020.03.10 11:48

    역시 잘 잡으 십니다.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1 09:34
    건강하게 잘 지내시지요.
    안부도 여쭙고 해야 하는 데...

    올해 처음 잡은 것입니다.
  • profile
    조수상(이뭐꼬) 2020.03.11 14:42

    옆에서 막 뽑아올려도 기쁘시다니 절정고수시네요.

  • pro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16 09:53

    기분 나빠하면

    제가 더 기분 나빠지고

    안 좋은 쪽으로 흘러가는 듯 하여

    제가 좋아하려면 어쩔 수 없는 듯 합니다.

    Emoticon


/ 조 / 행 / 기 / & / 정 / 보 /

짧은 후기는 그냥게시판, 모바일게시판등에 남겨주세요.
포인트정보가 빠진 조행기, 낚시금지구역, 퇴치행사, 대상어를 험하게 다루는 등의 혐오감을 주는 조행기는 금지합니다.
금어기, 금지체장, 안전장비 미착용(확인이 안될경우 따로 기입) 조행기는 금지합니다.
※ 배스 뒤로 던지는 낚시꾼은 출입금지, 지난 조행기 게시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917 어제 오늘... 봄날은 들쑥 날쑥 하네요. 11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9 93 0
» ...2020 첫 배스... 19 file 김인목(나도배서) 2020.03.09 77 0
3915 어제는 두마리, 아직 좀 춥네요. 11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8 87 0
3914 [조행기] 저 요즘 지뢰밭속에 살고 있어요 23 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3.07 121 0
3913 또다시 꽝... 21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6 81 0
3912 200305 집앞강, 오짜중반 잡은날 23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5 195 0
3911 지천철교 상류, 짬낚 꽝 8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4 76 0
3910 올해는 대구리 밖에 안잡히네요 13 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3.04 88 0
3909 배스가 날 부른다 (1213 ) 5 file 조규복(부부배스) 2020.03.04 47 0
3908 2020 의성 위천 첫 런커 5 file 김지민(닥스) 2020.03.03 98 0
3907 배스가 날 부른다(1212) 8 file 조규복(부부배스) 2020.03.03 64 0
3906 봄배스 아직 힘드네요 13 file 저원 2020.03.02 110 1
3905 오늘도 집앞강 #2 6 file 김진충(goldworm) 2020.03.01 75 0
3904 오늘 집앞강 또 꽝!! 19 file 김진충(goldworm) 2020.02.29 82 0
3903 채비& 웨이딩 이야기 8 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2.29 87 0
3902 엊그제... 집앞강 6 file 김진충(goldworm) 2020.02.27 83 1
3901 낙동강& 금호강 쏘가리들! 12 file 이승구(오월동주) 2020.02.27 146 1
3900 2020. 02. 22~23. 청도천 조행기 7 file 조수상(이뭐꼬) 2020.02.25 118 0
3899 봄철 저수온기 배스낚시 11 file 저원 2020.02.25 155 0
3898 2020년 생존신고 14 file 김지민(닥스) 2020.02.24 79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8 Next
/ 198